광주교대부설초 1학년 학생들, ‘성요셉 사랑의 식당’ 방문해 50만 원 기부

생활뉴스
광주교대부설초 1학년 학생들, ‘성요셉 사랑의 식당’ 방문해 50만 원 기부
  • 입력 : 2020. 12.28(월) 11:47
  • 전칠곤 기자
광주교대부설초 1학년 학생들이 지난 23일 남구 소재 ‘성요셉 사랑의 식당’을 방문해 ‘2020학년도 텃밭 나눔 장터 및 알뜰시장’에서 얻은 수익금 50만 원을 기부했다.

27일 광주교대부설초에 따르면 기부금은 인근에서 장애 및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 등 어려운 형편으로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도시락을 무료로 전달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성요셉 사랑의 식당’ 이은미 에드비나 수녀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으로 후원의 손길이 줄었다”며 “6년 동안 한결같이 후원금을 통해 도와주는 광주교대부설초 친구들 덕분에 어르신들께 계속 도시락을 전해드릴 수 있어 너무나 다행스럽고, 광주교대부설초 1학년 학생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광주교대부설초 1학년 한 학생은 “텃밭 나눔 장터 및 알뜰시장 등 1년 동안의 나눔 프로젝트 수업을 통해 모은 수익금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할아버지, 할머니께 전달해서 기쁘다”며 “앞으로도 우리 주변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관심을 가져 이분들께 도움을 줄 수 있는 기부 활동에 동참하고 싶다”고 밝혔다.
전칠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