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동구, 저신용 소상공인·저소득 서민에 이자 지원

동구
광주광역시 동구, 저신용 소상공인·저소득 서민에 이자 지원
행안부 공모사업 선정, 기존 4개월→1년 확대 추진
  • 입력 : 2021. 10.13(수) 14:23
  • 서경열 기자
광주광역시 동구청
광주 동구는 지난 7월 행정안전부 주관 ‘2021년 주민생활혁신사례 확산지원’ 공모사업 선정을 통해 확보된 사업비로 ‘지역 소상공인 희망대출’ 이자 차액 지원을 확대·추진한다고 밝혔다.

동구는 공모사업 선정으로 확보된 사업비 3천만 원에 구비 3천만 원을 더해 광주은행 및 서민금융진흥원과 ‘소상공인·서민 포용금융 이자 지원 협약’을 체결, 지난 8월부터 대출을 시행하고 있으며 추가 부담해야 하는 4%의 이자에 대한 지원을 4개월에서 1년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은 지난해 각종 평가, 경진대회 등을 통해 발굴된 지방자치단체의 우수 혁신사례와 성과를 전국적으로 확산시켜 주민 생활 향상에 기여하는 사업이다.

동구는 ▲중점 추진과제 분야에는 ‘지역 소상공인 희망대출’ ▲민관협업분야에는 ‘동네서점 바로대출제’ ▲적극행정 분야에는 ‘지적행정 ONE-STOP 시스템구축’ 사업이 선정된 바 있다.

임택 동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저소득 지역민들의 대출금 이자 부담에서 벗어나 조금이라도 편안한 마음으로 영업할 수 있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정책 전반에 걸친 혁신을 통해 주민들의 체감할 수 있는 실효성 있는 정책들을 추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서경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