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자연과학고, 스타 셰프 여경래 초청 특강 실시

광주광역시
광주자연과학고, 스타 셰프 여경래 초청 특강 실시
중식의 대가 여경래, 그의 발자취를 따라 걷다.
  • 입력 : 2022. 06.23(목) 14:17
  • 하인숙 기자
광주자연과학고, 스타 셰프 여경래 초청 특강 실시
광주자연과학고등학교가 지난 21일 조리과학과 학생들을 대상으로 스타 셰프 여경래 초청 특강을 실시했다.

중식의 대가로 불리우는 여경래 셰프는 약 48년의 요리 경력을 가지고 있으며, 중국 정부가 인정하는 100대 요리 명인으로 선정될 만큼 중국에서도 널리 알려져 있다. ‘수요 미식회’, ‘냉장고를 부탁해’, ‘강호대결 중화대반점’ 등 다수의 방송에도 출연했고 한국 중식 연맹 회장을 맡고 있는 등 중식 분야에서 중대한 영향을 끼치고 있는 인물이다.

23일 광주자연과학고에 따르면 이번 특강은 작년에 이어 올해 2년 차를 맞았다. 특히 조리과학과 학생들의 전문 실무능력 향상과 전공 진로 선택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은 조리과학과 1~3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강연과 3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실무특강(삼선짜장, 칠리새우)도 진행했다.

강연은 시청각실에서 조리과학과 1~3학년을 대상으로 ‘성공을 위해서’라는 주제로 펼쳐졌다. 여 셰프는 요리 입문에 대한 경험담을 곁들여 사회로 나아갈 학생들이 가져야 할 자세와 마음가짐에 대해 말했다.

강연에 이어 여경래 셰프의 시연이 진행됐다. 시연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집중 지도를 위해 학급별로 진행됐다. 학생들의 실습 중에는 순회 지도를 통해 맞춤형 개별지도가 이뤄졌다.

한편 강연이 시작되기 전 여경래 셰프를 위한 학생들의 마음을 담은 오프닝 영상 시청의 시간을 가졌다.

직접 영상을 촬영하고 제작하였던 조리과학과 2학년 안소현 학생은 “셰프님을 만나 뵙는 것만으로도 영광이지만, 학교에 오실 때마다 좋은 말씀을 많이 해 주셔서 자신에 대해 돌아보고 꿈에 대한 열정을 다지는 보람찬 시간을 보냈다”고 말했다.

함께 강연 오프닝 영상 제작에 참여한 조리과학과 2학년 신민정 학생은 “이번 강연을 통해 평소 동경하던 셰프님을 뵙게 돼 매우 기쁘다”며 “강연을 통해 많은 교훈을 얻게 되어 행복한 시간을 보냈고 다음에는 실습에도 직접 참여해 보고 싶다”고 말했다.

또 실무특강을 통해 중식 조리 실습에 참여한 조리과학과 3학년 김세희 학생은 “TV에서만 뵙던 분을 실제로 보고, 강의를 듣게 되어 영광이었다. 너무 유명하신 분이라 다가가기 어려운 부분이 있을 것 같았는데, 학생들에게 먼저 다가와 주시고, 편안한 분위기에서 수업을 진행해 주셔서 너무 유익한 시간이었다”며 실습이 진행되는 동안 세심히 지도해 주시는 셰프님의 모습에 너무 감사했다”고 말했다.

광주자연과학고 최범태 교장은 “이번 특강을 통해 학생들이 여경래 셰프의 경험을 간접적으로 체험해 직업인으로서 갖추어야 할 소양과 마음가짐을 배우고, 전공 실무능력 향상을 돕는 귀중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하인숙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