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차별화된 디지털 마케팅으로 브랜드 강화

경제
금호타이어, 차별화된 디지털 마케팅으로 브랜드 강화
-EnnoV 런칭과 함께 신규 캐릭터 ‘또리’ 선보여-
-TV광고, 영화관 광고, SNS 등 다양한 플랫폼 통해 브랜드 이미지 강화-
  • 입력 : 2024. 05.08(수) 10:58
  • 이연화 기자
금호타이어, EnnoV 런칭과 함께 신규 캐릭터 ‘또리’ 선보여
금호타이어(대표 정일택)가 최근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선보이며 소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지난 3월 전기차용 타이어 브랜드 ‘EnnoV(이노뷔)’ 출시와 함께 전기차용 타이어를 캐릭터화한 ‘또리’가 대중들에게 공개됐다.

또리(Thory)는 ‘타이어의 신’이라는 세계관에 착안한 또로(Thoro)와 로로(Roro) 사이에서 탄생한 전기차용 타이어를 상징하는 캐릭터로 또로(Thoro)와 배터리(Battery)의 합성어이다. 또리의 초기 캐릭터(탄생 1개월)는 타이어 귀를 가진 또로와 달리 EnnoV 브랜드의 고유 칼라인 민트색의 날개 귀와 함께 전기 심볼이 들어간 눈동자를 갖고 있다.

또리는 앞으로 1개월, 1년, 5년 등으로 성장하는 에피소드를 담아 금호타이어의 전기차용 타이어 개발과 발전이 중심이 되어 활동할 계획이다. 앞으로 또리는 금호타이어 광고뿐만 아니라 공식 유튜브, 인스타그램, 오프라인 행사 등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이처럼 금호타이어는 캐릭터를 통해 고객들에게 친밀감을 높이고, 타이어의 기능과 안전을 강조하면서 자연스럽게 ‘금호타이어’라는 기업 브랜드를 각인시키고 있다. 이러한 캐릭터를 비롯해 다양한 컨텐츠를 활용하고 있는 곳은 금호타이어의 유튜브(엑스타 TV)와 인스타그램이다.

‘엑스타 TV’ 채널에서는 또로로로가 직접 거리로 나가 다양한 미션을 수행하는 또로로로 챌린지 등 소비자들과 소통 접점을 확대하고 있으며 이 결과 지난 2021년 구독자 10만 명을 돌파, 실버버튼을 획득하였으며 현재 글로벌 타이어 업체 중 최다 구독자(18만 명)를 보유하고 있다. 또한 금호타이어는 지난해부터 업계 최초로 MZ세대와의 소통을 강화하고자 인스타툰(계정 thoro.roro) ‘타이어의 신 또로’를 기획 연재하며 ‘타이어’라는 소재를 기반으로 독자들과의 공감대를 높이고 있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또로로로의 친근한 브랜드 이미지를 활용해 ‘안전’과 관련된 공익성 캠페인 활동을 진행 중이다. 대한민국 대표 멀티플렉스 CGV 의 비상대피도 안내광고를 진행 중이며, 골프의 대중화를 이끈 스크린 골프존 에티켓 광고도 4년 연속 진행 중이다.
이연화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