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청에 퍼진 어린이들 ‘함박웃음’

탑뉴스
광주광역시청에 퍼진 어린이들 ‘함박웃음’
- 강기정 시장과 어린이 가족, 어린이날 행사 만끽 -
- 풍선비전탑 쌓기·부채 그림그리기 등 체험·공연 풍성-
  • 입력 : 2024. 05.05(일) 15:12
  • 하인숙 기자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이 5일 오전 시청 시민홀에서 열린 어린이날 행사에 참석하여 유공자 표창을 한 후 수상 어린이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광주광역시 사진제공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는 어릴 적 지칠 줄 모르고 뛰놀던 기억을 되살리고, 어린이들이 자유롭게 뛰어놀며 재밌는 하루를 보내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풍성한 어린이날 행사를 마련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제102회 어린이날을 맞아 5일 시청 시민홀에서 어린이 가족과 함께 웃음꽃을 피웠다.

이어 강 시장은 어린이들과 공연을 관람하고, 풍선비전탑 쌓기도 함께 즐겼다. 모범어린이 표창장을 수여하며, 어린이들의 행복하고 건강한 성장을 응원했다.

더불어 광주광역시 강 시장은 “시청에 미래의 소중한 희망인 아이들의 웃음소리와 밝은 기운이 가득해 기분이 너무 좋다”면서 “오늘만 특별한 날이 아니라 365일 어린이들이 행복한 세상이 되도록 어른들이 더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표창장 수여자는 총 9명으로 장관표창 모범어린이 4명(임채윤·김환희·손도현·백준선)과 유공자 1명(이숙희), 시장표창 모범어린이 4명(양새롬·나예성·김채은·정다현) 등이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이 5일 오전 시청 시민홀에서 열린 어린이날 행사에 참석하여 어린이들과 함께 비눗방울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 /광주광역시 제공

이번 행사는 비눗방울, 마술, 청소년 케이팝(K-POP) 스트릿댄스 등 다양한 공연과 어린이 퀴즈쇼, 부모 팔씨름, 온가족 훌라후프 경연대회 등이 펼쳐졌다.

또한, 얼굴그림 그리기(페이스페인팅)·팔찌 만들기·전통놀이 등 체험부스, 솜사탕·팝콘 등 먹거리, 유니세프·푸른지구 지키기·아동학대 예방 홍보부스도 마련됐다.

행사에 참가한 한 어린이는 “날마다 어린이날이었으면 좋겠다. 매일 시청에 와서 놀고싶다”며 어린이날을 만끽했다.

한편, 행사에 참가한 한 부모는 “어린이날에 아이와 어디를 가야하나 고민이었다”며 “광주시가 직접 어린이날 행사를 마련해 부모의 부담을 덜었고 아이는 너무 즐거워해 내년에도 또 오고 싶다”고 말했다.
하인숙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