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남도국악원 야외무대에서 풍성한 공연 축제를 즐긴다.

탑뉴스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남도국악원 야외무대에서 풍성한 공연 축제를 즐긴다.
  • 입력 : 2021. 04.27(화) 15:16
  • 이연화 기자
5월 가정의 달 기념 공연축제 표지
[코리아문화스포츠저널] 국립남도국악원은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야외 특설무대를 마련하여 공연축제를 실시한다. 오는 5월 1일 진도 출신 만능 국악인 김주홍과 노름마치 초청공연을 시작으로 5월 5일 어린이날은 진도지역 어린이들에게 어린이극 반쪽이 이야기 공연을 실시한다.

5월 1일 선보이는 김주홍과 노름마치예술단은 한국 음악의 전통적 틀을 유지하면서 독창적인 음악어법을 통해 우리 시대에 부합하는 전통음악을 추구하는 단체이다. 한편으로는 동시대 사람들에게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우리 음악을 지향하면서 New Wave Korean Music Group을 슬로건으로 우리 소리의 DNA를 세계에 퍼뜨리며 해외 유수의 페스티벌 및 극장 무대에서 크게 활약하고 있다.
5월 가정의 달 기념 공연축제

이번 남도국악원에서는 비나리를 시작으로 피리솔로 ‘상령산, 장구 합주곡 소낙비, 노름마치 시나위 등『노름마치』만의 다양한 레퍼토리를 통해 관객과 소통하고 호흡하면서 우리에게 신명과 열정의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5월 5일 어린이날은 어린이와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음악선물을 준비하였다. 타악기와 탈놀이가 어우러진 신명나는 “반쪽이 이야기” 초청공연을 실시한다. 공연을 선사할 극단 “즐거운 사람들”은 정통 연극의 대중화 및 교육 활성화를 위해 시민예술교육을 선두하고 있는 단체로 국내외 다양한 예술 활동을 펼치고 있다.
5월 가정의 달 기념 공연축제

이날은 코로나19로 지친 어린이와 가족에게 위로와 즐거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오후 1시부터 4시까지 국립남도국악원 진악당 광장 앞에서 카네이션 만들기, 풍선아트, 캐리커쳐 등을 체험할 수 있어 관객들의 많은 참여가 기대된다.

국립남도국악원은 코로나19 확산 위험을 대비하여 공연 전 발열 체크, 전 관람객 마스크 착용, 객석 띄어 앉기 등 공연 관람 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안전한 국악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체험행사의 경우도 접촉을 최소화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선정하여 안전하게 진행될 예정이다.
5월 가정의 달 기념 공연축제 표지

토요상설은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객석 거리두기 운영을 위해 사전 예약으로 선착순 120명을 모집한다. 공연 시작 전후 진도 읍내와 국악원을 오가는 무료 셔틀버스를 운영하고 기존 노선(진도읍사무소 출발 16:10)외에 새로운 노선(쏠비치 진도 출발 16:20)을 추가하여 관람객 편의를 도울 계획이다. 또한 5월은 가정의 달 기념으로 공연 스탬프 쿠폰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참여한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기념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공연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국립남도국악원 누리집(http://jindo.gugak.go.kr) 혹은 전화 061-540-4042 장악과에서 안내 받을 수 있다.
이연화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