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랏빛 수놓은 장성호 수변길 '진달래'

신세계 | 기사입력 2020/03/25 [14:5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보랏빛 수놓은 장성호 수변길 '진달래'
신세계 기사입력  2020/03/25 [14:51]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바람조차 잦아든 한적한 호숫길에 보랏빛 꽃잎이 드리워졌다.

25일 장성호 우측에 조성 중인 수변 데크길 주위에 진달래가 피었다.

우측 수변길은 좌측 수변길과 옐로우출렁다리를 한 눈에 조망할 수 있어, 방문객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우측 수변길의 길이는 총 2.6km, 데크길은 1.5km 가량이다.

한편, 오는 5월에는 두 번째 출렁다리도 개통된다.

옐로우출렁다리에서 도보로 약 30분 거리인 용강리 협곡에 위치해 있으며 '황금빛출렁다리'로 명명됐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코리아문화스포츠저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한 폭의 산수화' 담양 금성면 고비산 산벚꽃 '활짝'
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