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여고 소프트테니스팀, 올해도 금빛 스트로크

하인숙 | 기사입력 2020/09/22 [09:0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순천여고 소프트테니스팀, 올해도 금빛 스트로크
하인숙 기사입력  2020/09/22 [09:01]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순천여고 소프트테니스팀 김현순 지도자(맨 왼쪽)와 선수단


지난해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소프트테니스 여고부에서 금메달을 싹쓸이한 순천여고 소프트테니스팀이 올해도 금빛 스트로크를 날렸다.

 

순천여고 소프트테니스팀은 지난 17~18일까지 전북 순창에서 열린 '2020년도 전국소프트테니스종별선수권대회' 여고부에 출전했다.

 

김운진(3년)이 단식 우승, 김여빈(1년)이 단식 동메달, 복식에서는 박빛나(3년)와 김하은(3년)조가 준우승을 거두며 명실상부한 전국 강호임을 증명했다.

 

김운진은 8강에서 김예림(서울)을 만나 4:2로 승리를 거두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준결승에서 팀 후배 김여빈을 4:1로 물리치고 결승에 오른 김운진은 결승에서 강민서(부산)를 4:0으로 완파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막내 김여빈은 언니들을 잇따라 누르고 준결승에 진출했으나, 아쉽게 동메달에 만족했다.

 

복식에 출전한 박빛나-김하은 조는 결승에서 임진아-김혜진(대전) 조를 만나 타이브레이크까지 가는 접전 끝에 3:4로 아쉽게 패하며 준우승을 거뒀다.

 

지난달 올 시즌 첫 대회인 '제58회 대통령기전국소프트테니스대회'에서 금메달 1개와 동메달 1개를 획득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인 순천여고는 이번 대회에서도 금메달을 차지하며 우승 행진을 이어가게 됐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코리아문화스포츠저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포토뉴스
'소금을 뿌린 듯' 메밀꽃 활짝
1/20